여호와의 유월절

지극히 높은 주님의
나 지성소로 들어갑니다
세상의 신을 벗고서
주 보좌 앞에 엎드리리

내 주를 향한 사랑과
그 신뢰가 사라그러져 갈때
하늘로 부터 이 곳에
장막이 덮이네

이 곳을 덮으소서
이 곳을 비추소서
내 안에 무너졌던 모든 소망
다 회복하리니
이 곳을 지나소서
이 곳을 만지소서
내 안에 죽어가는
모든 예배 다 살아나리라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